G20 식사에 즐거운 눈과 입…오늘 하루만큼은 나도 정상?

G20 식사‘조선왕조 오백년’ⓒ 쉐라톤 호텔 한식당 ‘온달’

G20 정상회의 때 각국 정상들이 맛봤던 특급호텔들의 식사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최근 G20기간 동안 각국 정상들이 묵었던 서울 시내 특급호텔들은 회의 이후 ‘G20 특별메뉴 프로모션’을 마련해 손님들을 맞이하고 있다.

특히 유일하게 전통 한식메뉴를 선보인 한 호텔의 한식 메뉴가 눈길을 끌고 있다. 당시 이 호텔은 G20 정상 영부인들을 위해 철원쌀로 지은 밥에 횡성한우로 만든 너비아니, 남해 멸치볶음, 고흥유자를 넣은 디저트까지 온통 팔도 특산품으로 메뉴를 준비해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알려진다.

특히 조선시대 왕의 수라상을 그대로 재현해 이름도 ‘조선왕조 오백년’이다. 의미도 남다른데, 화합을 상징하는 구절판으로 시작해 잣죽과 잡채, 삼색전이 차례로 준비되며 궁중요리의 대표 메뉴인 너비아니와 궁중 신선로가 메인으로 제공됐다.

G20 식사는 다른 호텔에서도 맛 볼 수 있다. 서울 시내 특급 호텔들은 글로벌 CEO들에게 선보였던 ‘G20 비즈니스 서밋 메뉴’부터 호주 총리가 먹었던 점심까지 다양한 정상들의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이처럼 G20정상들을 맞아 특수효과를 누린 특급호텔들이 당시 메뉴들을 앞세움으로써 G20 후광 효과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Advertisements
This entry was posted in Korean.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