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대통령 “G20 성공, 국민과 대한민국의 성공”

이명박 대통령은 “서울G20정상회의의 성공은 국민의 성공이고 대한민국의 성공”이라고 규정하고 “다시 한 번 국민 여러분께,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통령은 이날 KBS1라디오와 교통방송, 동영상 사이트인 유튜브를 통해 방송된 제52차 라디오ㆍ인터넷 연설을 통해 서울 G20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자축하면서, 국민 각계각층의 적극적인 협조와 따뜻한 성원에 감사를 표했다.

이 대통령은 “우리는 불과 100년 전만 해도, 나라를 잃은 우리 대표가 국제회의장 밖으로 쫓겨나야 했다”며 “바로 10년 전 외환위기 때는 IMF의 지원을 받기 위해 굴욕적으로 무리한 조건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또 “그런 대한민국이 이제 세계 정상회의를 주재하고, IMF 등 국제금융기구의 개혁을 주도하게 되었다”며 “이제 우리 국민 모두 어깨를 펴고, 당당하고 자신감 있게 세계를 향해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서울 G20정상회의 성공을 계기로 대한민국이 모든 분야에서 한 단계 높은 수준의 나라로 거듭나기를 소망한다”며 “지금처럼 국운이 융성할 때 함께 마음을 합해 나간다면 우리는 그야말로 세계를 선도하는 일류국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G20 정상회의 기간 높은 질서의식을 보여준 시민들, 코엑스 주변 상인, 정상회의 성공을 위해 기도해준 종교계, 지지와 봉사 활동을 펼친 시민사회단체, `G20 성공결의안’을 채택한 국회, 자원봉사자, 군경을 비롯한 안전요원, 공직자, 각계 전문가, 기업 관계자 등을 일일이 거론하면서 “노고와 협조에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밖에 이 대통령은 신흥국과 개발도상국의 처지에 서서 ‘개발 의제’를 추진한 데 대해 아프리카 빈국의 정상들이 자신의 손을 잡고 눈물을 글썽이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는 사실도 전했다.

이 대통령의 이번 라디오연설은 서울G20정상회의와 요코하마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정상회의에 잇따라 참석하는 등의 바쁜 일정 때문에 일본에서 서울로 돌아오던 전용기 내에서 녹화를 진행했다.

 

Advertisements
This entry was posted in Korean.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