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대통령 주재, 5세션 에너지 협력·반부패 공조 강조

이명박 대통령은 12일 2시 55분부터 서울 G20 정상회의 5세션을 주재하고, 각국 정상들과 ‘에너지, 반부배 및 비스니스 서밋 결과’에 대하 논의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5세션에서 △화석연료 보조금 △에너지 가격변동성 △해양환경보호 등 에너지 분야의 3개 주제에 대해 논의하고, G20이 부패척결을 위해 취해야할 행동계획(action plan) 등 반부패 분야 보고서를 각국 정상들과 함께 승인했습니다.
이날 5세션에서는 에너지 전문가 그룹의 에너지 가격변동성 분야 공동의장국인 프랑스의 니콜라 사르코지(Nicolas Sarkozy) 프랑스 대통령, 에너지 전문가 그룹의 해양환경보호 분야 공동 의장국인 러시아의 드미트리 메드베데프(Dmitry Medvedev) 대통령이 주요 토론자로 나섰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한, 11일 개최된 ‘서울 G20 비즈니스 서밋’ 결과를 소개한 뒤 이날 발표된 ‘비즈니스 서밋 공동선언’의 의의에 대해 각국 정상들에게 이해와 관심을 촉구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비즈니스 서밋과 관련, 세계 경제의 회복과 성장을 위해서는 민간이 역할이 커져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비즈니스 서밋에는 120여 기업인들이 12개 작업반으로 나뉘어 수개월 동안 보고서를 작성하여 66개의 권고사항을 제출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비즈니스 서밋이 G20 정상회의의 공식 프로세스로 정착되어 G20의 신뢰성을 높일 수 있도록 ‘비즈니스 서밋의 제도화’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Advertisements
This entry was posted in Korean.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